홈 > 미디어사자후 > 불교뉴스/지방
제목 울산불교 부처님오신날 일정 한 달 연기
글쓴이 관리자 등록일 2020-03-25
첨부파일 조회수 38
울산불교 부처님오신날 일정 한 달 연기

태화강연등축제 5월 15일~17일
봉축법요식 5월 30일 봉행



울산불교가 코로나 19 확산 예방에 동참하기 위해 부처님오신날 행사를 한 달 간 연기했다.

사)울산불교종단연합회(회장 산옹)는 ‘불기 2564년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과 ‘2020 태화강 연등축제’를 연기한다고 밝혔다.

4월 30일 예정됐던 봉축법요식은 5월 30일이며 태화강연등축제는 5월 15일~17일로 변경됐다.



울산불교종단연합회는 “코로나19바이러스의 확산으로 매우 위중한 상황에서 정부와 울산시의 방침에 적극 동참하고자 한다”며 “우리국민과 인류가 이 위기를 극복하고 하루속히 일상으로 복귀 할 수 있기를 발원하는 불교계의 적극적인 의지의 표현으로 이와 같이 결정을 내렸다”고 말했다. 아울러 “각 사찰의 법회 및 모든 행사는 앞으로도 잠정 중단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사)울산불교종단연합회는 4월 30일 부터 울산시 모든 사찰에서 ‘코로나19 극복과 치유’를 위한 기도를 한 달간 봉행한다.






저작권자 © 현대불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현대불교신문(http://www.hyunbulnews.com)
부산 불교, ‘코로나 19 극복 기도’로 연등축제 채운다
마이산 탑사ㆍ쌍봉사, 이웃사랑 자비의 쌀 나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