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미디어사자후 > 불교뉴스/종단
제목 천태종, 상월원각대조사 46주기 열반대재 봉행
글쓴이 관리자 등록일 2020-06-18
첨부파일 조회수 109
천태종, 상월원각대조사 46주기 열반대재 봉행

6월 18일 총본산 충북 단양 구인사 광명전서

열반대재 참석 1만여 대중이 삼귀의례를 하고 있다.<br>
열반대재 참석한 1만여 대중이 삼귀의례를 하고 있다.

한국 천태종 중창조인 상월원각대조사 열반을 추모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대한불교천태종(총무원장 문덕)은 6월 18일 오전 10시 30분 충북 단양 구인사 광명전서 ‘상월원각대조사 46주기 열반대재 법요식’을 봉행했다.

“상월대조사 뜻 이어 한국불교 새역사 만들자”
열화상카메라 설치 등 코로나19 확산방지 만전

이 자리에서 천태종 총무원장 문덕 스님은 추모사를 통해 “오늘의 이 법회는 상월원각대조사님의 큰 가르침을 되새기며 전법도생의 광대한 원력을 따르는 자리”라며 “스승님의 큰 뜻을 계승해 종도들이 힘을 합쳐 한국불교 새 역사를 만들어가는 주역이 되자”고 당부했다. 또한 문덕 스님은 “코로나19로 병마에 시달리는 모든 분들이 조속히 완치되고 뜻하지 않게 유명을 달리한 분들의 극락 왕생 발원을 기원하자”고 덧붙였다.

이어 한국불교종단협의회장 원행 스님(조계종 총무원장)은 차석부회장 회성 정사(진각종 통리원장)가 대독한 추도사에서 “상월원각대조사님이 주창한 애국·생활·대중불교를 실천하는 천태종도들의 원력은 인류 평화와 행복을 위해 더 크게 기여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상월원각대조사 열반 제46주기 추모법요식에 동참한 사부대중.
상월원각대조사 열반 제46주기 추모법요식에 동참한 사부대중.

박병석 국회의장(오영훈 국회의원 대독), 이시종 충북도지사(김장회 행정부지사 대독), 원희룡 제주도지사, 엄태영 제천단양지역 국회의원 등은 상월원각대조사님의 열반을 추모한 뒤 “작금의 시대에 대조사님의 리더십과 가르침이 절실하다. 오늘의 법석이 천태종 종지종풍을 더욱 굳건히 하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아울러 코로나19가 하루 빨리 종식되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도 상월원각대조사 열반 추도 전문을 보내왔으며, 불교계와 정·관계에서도 추도 전문과 추모 화환을 보내 추모했다.

이날 열반대재에 앞서 천태종은 단양군(군수 류한우)과 정부 시책에 따라 구인사 입구서부터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만전을 기했다. 천태종은 구인사 입구 백자리 주차장서 구인사로 들어오는 참배객을 대상으로 발열 검사와 방명록 작성, 손소독을 실시했다. 특히 열반대재 행사장인 광명전 로비에는 열화상카메라를 설치해 단양군보건소와 직원과 함께 재차 발열 여부를 검사했다. 그리고 대중 공양간 식탁 한편을 비우는 등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했으며, 마스크가 없는 참석자들에게는 미리 준비해 놓은 마스크를 배부했다.

한편 이번 열반대재는 △삼귀의 △반야심경 △상월원각대조사 법어 봉독(종의회의장 도원 스님) △국운융창기원 △헌향·헌다·헌화 △상단권공 및 조사영반 △추모사 △추도사 △추모가(천태사찰 연합합창단) △관음정진 △사홍서원 순으로 진행됐다. 또한 법요식 후 오후 1시 30분에는 적멸궁에서 적멸궁재를 봉행했다.


저작권자 © 현대불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현대불교신문(http://www.hyunbulnews.com)
태고종 편백운 스님, 불신임 무효 소송도 패소
7대 종교 “남북, 직접 만나 위기 극복해야”